본문으로 바로가기

온라인 동물약국 [Pet360]

category 돌봄/동물약품 2017.05.24 00:09

Pet360 페이스북에 게시된 소식입니다. 

상단 고정게시물로 자리잡고 있는데요, 현재 시각으로 1시간도 안된 따끈한 공지사항이네요. 


Pet prescriptions can be expensive. Lucky for you, Pet360 can save you money!

처방약은 비쌀 수 있습니다. 펫360이 지출을 줄일 수 있는 행운을 드립니다!


번역이 맞나요?

홈페이지에 들려 온라인 약국에 대해 살펴보니, 

처방전에 맞게 약을 온라인으로 살 수 있게 되어있군요. 



우리나라도 반려동물 인구가 늘어나면서, 동물병원을 찾는 사람과 동물이 증가하고 있는데요, 

병원을 찾을 때, 가장 먼저 떠오르는 것은 역시나 병원비가 아닐까 싶습니다. 

아직 동물보험이 그리 대중화되지 않아, 쉽게 피부로 와닿지도 않구요. 


7월 1일부터 반려동물 자가진료가 금지되도록 되어있지만, 

시행에 문제점이 있어, 난관에 부딪치고 있는 것 같습니다. 

펫친구, 전문분야에 대해 잘 모르지만,

반려동물에게 자가주사 행위가 허용되는 부분을 놓고, 

수의업계에서 강하게 반발하고 있습니다. 


오늘 우연히 펫360의 온라인 약국을 알게 되었는데요, 

분위기 상으론, 백신 주사약도 판매되는 것 같군요. 


미국과 우리의 반려동물 문화의 차이점은 있겠지만, 

반려동물 케어에 있어서의 차이점은 없었으면 합니다. 


오랜 기간, 동물병원과 동물약국간 자가진료를 놓고 의견대립이 있었고, 

7월 1일부로 시행되는 자가진료 금지로 어느정도 문제가 해결된 듯 보였는데,

다시 자가주사 문제를 놓고 대립하고 있군요.


반려동물을 사랑하는 제 3자의 입장에서 드리고 싶은 말씀은,

지금 소개해드리는 펫360의 사례를 한번 봐달라는 것입니다. 


수의사의 처방전을 기초로, 온라인으로 저렴하게 동물약품을 구매하고 있는 미국!

이는 대다수 반려인들이 바라는 모습일 것입니다. 



2년 전 '강아지 공장'으로 이슈가 된 대량 사육의 모습이 우리의 현실입니다. 


육견협회는 자가진료 및 주사가 반드시 필요하다 하고 있고, 

수의사는 반려동물의 안전을 무시한 자가진료와 주사를 반대하고 있습니다. 

동물보호단체는 강아지 공장과 육견협회를 반대하고 있지만, 

동물약국협회는 수의사와는 다른 입장에서 자가진료를 바라보고 있습니다. 


얘기를 하다보니, 

대량 생산, 애견샵을 통한 판매, 높은 병원비, 유기동물 발생 순서의 모습이

우리의 반려동물 문화의 한 단면으로 머릿속에 그려지는군요. 


다양한 이해 당사자들이 반려동물 자가진료와 자가주사 문제로 얽혀있군요. 

하지만, 그 문제의 중심에...

반려동물과 반려인들이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반려동물의 건강과, 함께하는 반려인들의 주머니 사정을 생각하는 올바른 정책이

토의되고 결정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지나가다 2017.05.24 01:36 신고

    처방전이 있어서 그것을 동물약국에서 산다.
    그 처방전을 위해서는 미국에서도 국내에서도 진료를 받아야합니다. 진료 후 수의사에게 바로 약을 받는 것이 저렴할 것인지, 아니면 진료 후 처방전을 받아서 동물약국에서 사는 것이 저렴할 것인지는 보호자의 판단이겠죠.
    미국에서는 심장사상충약 하나도 처방전이 없으면 구할 수 없습니다. 이 사실을 알지 못하고 저 광고만 본다면 수의사가 그냥 처방전 내주고 싸게 약을 사는 것이라고 생각할 수 있다고 봅니다.
    덧붙여서 동물병원 약이 비싼 이유 중 하나는 동물병원은 약국에서 약을 사다 처방 조제해서 파는거라 약국보다는 비쌀 수 밖에 없는 현실입니다. 도매상에서 싸게 살 수 있게 법안을 통과시키려 했지만 약사들의 반발로 통과되지 못했죠, 비싸게 사서 비싸게 보호자에게 처방 조제 해줄 수 밖에 없는 현실도 봐주길 바랍니다.

  2. 김도희 2017.05.27 11:46 신고

    안녕하세요, 지나가던 수의사 초년생입니다. 페이지에 좋은 글 많이 남겨주셔서 감사합니다. 많은 반려인들에게 도움이 될 것이라 생각합니다. 다만 이 글에 대해서 말씀드려야 할 부분이 좀 있네요. 처방전과 관련된 내용은 이미 위 댓글에 잘 게시되어 있으니 넘어가고, 잘못 알고 계시는 부분에 대하여 한번 짚어보고자 합니다.
    많은 분들이 '우리나라의 높은 진료비 때문에 유기동물이 많이 발생한다'라는 생각을 하고 계시는데요, 잘못된 부분입니다.
    우리나라의 병원비가 비싼 인식을 많이 하시지만, 사람이 병원을 갈 때 진료비가 싸기 때문이라는 것은 잘 아실 것이라 생각이 되고요,
    병원비 때문에 유기동물이 많이 발생한다는 부분은- 물론 그렇게 유기되는 경우도 간혹 있겠지만- 유기동물의 발생원인 1순위는 절대 아니며, 따라서 '유기동물이 발생하는 원인은 비싼 병원비이다'라고 부각시키는 것은 잘못되었다고 생각합니다. 관리자님도 아시다시피 유기견 보호소에 한번만 가보면 이러한 이야기가 많이 나오지 않을 것이라 생각합니다. 우리나라에서는 어리고 건강한 아이들이 많이 유기됩니다(http://www.famtimes.co.kr/view.php?ud=1677dw -적절한 링크를 구하지 못해 기사로 대체합니다) 우리나라에는 아직 '개는 개일뿐이고 병원비까지 내야하는건 아까워. 그냥 밥만주면 잘 클줄 알았는데 귀찮게 챙겨줄게 많네?'라고 생각하는 사람이 많습니다. 이에 따른 대책은 동물병원비를 인하하는 것 보다는 반려동물들에 대한 잘못된 인식을 빨리 바로잡는게 우선 아닐까요.
    동물병원과 관련된 부분들은 저희들도 많이 고민하고 고치도록 하겠습니다. 동물들에 대한 바른 문화가 정착할 수 있도록 함께 힘써주세요. 감사합니다.

  3. ㅎㅎ 2017.09.30 18:30 신고

    같은 약도 미국이 훨비싸죠 ㅋㅋ 수의사 처방들어가면 우리나라보다 훨씬 비쌉니다